[제주의 모든 리뷰] 기당미술관 - 우리나라 최초의 시립미술관

여행기획자 박영건
2022-09-01
조회수 36

제주의 지역미술관 중 제주의 색채를 가장 많이 드러내는 미술관이다.

제주의 ‘눌’에서 모티브를 얻어 설계된 기당미술관은

서귀포시의 지원금과 서귀포시민들의 모금활동을 통해

땅을 매입하고 기당 강구범 선생의 설립으로 건립되었다.


지역 작가들의 전시는 물론 ‘제주화’로 세계적으로도 인정받은

우성 변시지 작가의 상시 전시를 볼 수 있다.


<생전 우선 변시지 명예관장실 재현>


사립전시관처럼 큰 스케일을 자랑하지는 않지만

토속적이면서 소박하고 아기자기한 전체적인 분위기가

관람자로 하여금 편안한 감상을 이끌어낸다.


기당미술관이 위치하고 있는 곳은

걸매공원에서부터 칠십리시공원으로 이어지는

아름다운 공원들이 함께하고

기당에서 보이는 한라산까지 감상하게 되면

기당미술관의 안팍을 제대로 감상했다고 할 수 있다.



멀지 않은 곳에

새연교와 천지연폭포, 서귀포매일올레시장 등을 들러볼 수 있어서

편안하고 다양한 볼거리가 있는

도보여행을 하기에 좋은 포인트가 된다.